LIG 2022 울산 전국장애인축구선수권대회, 16일 킥오프 – 스포츠경향

LIG 2022 울산 전국장애인축구선수권대회, 16일 킥오프 – 스포츠경향

‘LIG 2022 울산 전국장애인축구선수권대회’가 16일부터 18일까지 울산 문수국제양궁장 및 문수월드컵경기장에서 대한장애인축구협회 주최로 열린다.

이번 대회는 대한장애인축구협회와 울산광역시장애인축구협회가 주관하며 대한장애인체육회, 울산광역시, LIG, KB손해보험이 후원한다. 전국 26개팀, 선수 300여명이 참가한다. 시각 전맹부 5팀, 저시력부 4팀, 뇌성마비부 7팀, 지적부 5팀, 청각부 5팀 등이다.

전국장애인축구선수권대회는 장애인에 대한 인식개선 및 장애인축구에 대한 이해 증진에 기여하고자 2007년부터 개최됐다. LIG와 장애인축구 인연은 구본상 LIG회장 제안으로 2007년 설립된 대한장애인축구협회를 LIG가 후원하면서 시작됐다. LIG는 지난 4월 장애인의 날을 맞아 KB손해보험과 함께 ‘장애인축구 발전기금’ 1억2000만원을 전달했다. 대한장애인축구협회가 설립된 이후 올해 초까지 LIG넥스원, LIG시스템, 휴세코 등과 임직원들이 함께 전달한 발전기금이 15년간 총 15억원에 이른다. 대한장애인축구협회 김규진 회장은 “많은 분들의 지원 덕분에 코로나로 중단된 대회가 3년만에 개최된다”며 “이번 대회를 통해 장애인축구가 한 단계 더 성장하는 기회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전했다.